설교테스트이미지

나의 잃은 양
  • 설교일2018-10-14
  • 성경본문누가복음 15장 1-7절
  • 설교자김요한 목사
  • 조회수316
설교게시판 내용
본문내용
1. 모든 세리와 죄인들이 말씀을 들으러 가까이 나아오니
2. 바리새인과 서기관들이 수군거려 이르되 이 사람이 죄인을 영접하고 음식을 같이 먹는다 하더라
3. 예수께서 그들에게 이 비유로 이르시되
4. 너희 중에 어떤 사람이 양 백 마리가 있는데 그 중의 하나를 잃으면 아흔아홉 마리를 들에 두고 그 잃은 것을 찾아내기까지 찾아다니지 아니하겠느냐
5. 또 찾아낸즉 즐거워 어깨에 메고
6. 집에 와서 그 벗과 이웃을 불러 모으고 말하되 나와 함께 즐기자 나의 잃은 양을 찾아내었노라 하리라
7.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이와 같이 죄인 한 사람이 회개하면 하늘에서는 회개할 것 없는 의인 아흔아홉으로 말미암아 기뻐하는 것보다 더하리라
설교내용

많은 사람들이 예수님께서 유대인들이 꺼려하고 거리를 두고자 했던 부류의 사람들과 가까이 하시는 것을 보고 의문을 가졌습니다.

예수님께서는 사람들이 자신에 대해 갖고 있는 의문에 대한 답으로 누가복음 15장에 기록된 세 가지 비유의 말씀을 주셨습니다.

세 가지 비유 중 하나인 잃어버린 양을 찾은 목자의 비유도 예수님의 정체성과 예수님의 마음에 관한 말씀입니다.


양은 스스로 안전을 확보할 수 없고 필요를 채울 수 없는 의존적인 존재입니다.

예수님께서는 비유의 말씀을 통하여 자신을 떠나있는 사람은 목자 잃은 양과 같다고 말씀하십니다.

그래서 안전이 확보되지 못하고 필요가 채워지지 못합니다.


오직 예수님과 함께 할 때에만 안전이 확보되고 필요가 풍성하게 채워지게 됩니다.

예수님께서는 자신을 떠나 있는 사람은 길을 잃은 사람이라고 말씀하십니다.

왜냐하면 예수님만이 길이기 때문입니다.(14:6) 그러므로 예수님을 모르는 사람, 예수님과 함께 하지 않는 사람은 길을 잃은 사람입니다.


사람이 아무리 많은 학식과 지혜가 있다고 하더라도 스스로 길이 될 수 없으며, 길을 찾을 수 없는 영적인 소경 상태입니다.

예수님께서는 자신을 떠난 사람은 가치를 상실한 사람이라고 말씀하십니다.

양은 목자와 함께 있을 때는 가치가 있습니다. 하지만 양이 목자를 떠나는 순간 양은 목자에게 가치를 상실하고 맙니다.


그러므로 하나님을 떠난 사람은 하나님께 가치를 상실한 사람입니다.

가치를 회복하는 길은 목자에게 돌아가는 것입니다.

안타깝게도 예수님을 떠난 사람은 자신 스스로 통제할 수 없는 악한 생각으로 죄의 길을 가게 됩니다.

오직 예수님과 함께 할 때에만 보호와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그리하여 죄악의 유혹과 공격으로부터 보호를 누리게 됩니다.


예수님은 잃어버린 양과 같은 상황에 처해 있는 사람들의 상황을 아셨습니다.

예수님께서는 그들의 무지와 위기를 아시고 구하기 위해 찾아오셨습니다.

예수님께서 잃어버린 양과 같은 사람들을 찾아오신 것은 그 사람들이 자신의 양이기 때문입니다.

 

길을 잃은 양과 같은 사람들이 예수님이 소유한 양, 아는 양, 사랑하는 양이기 때문에 찾아오셨습니다.

예수님께서는 그 양을 구원하기 위해 자신까지 희생하셨습니다.

그리고 그 양이 돌아와 품에 안길 때 세상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기쁨을 누리십니다.


예수님의 찾으심과 기쁨에서 사람이 얼마나 주님께 소중한 가치가 있는 존재인지를 확인케 됩니다.

 


facebook tweeter line band
게시판
번호 제목 설교자 등록일 조회수
934구원을 보라김요한 목사2019.02.1773
933애굽 사람이 나를 여호와인 줄 알리라김요한 목사2019.02.10290
932내가 그를 물에서 건져내었음이라김요한 목사2019.02.03280
931내가 너로김요한 목사2019.01.27310
930방주로 들어가라김요한 목사2019.01.20282
929죄가 너를 원하나김요한 목사2019.01.13370
928부흥하게 하옵소서김요한 목사2019.01.06476
927우리가 친히 자랑하노라김요한 목사2018.12.30375
926큰 기쁨의 좋은 소식김요한목사2018.12.28335
925담대하게 거침없이 가르치더라김요한 목사2018.12.16530
924하나님의 나라는 너희 안에 있느니라김요한 목사2018.12.09370
923유대인의 왕으로 나신 이김요한 목사2018.12.02337
922너희는 세상의 빛이라김요한 목사2018.11.25552
921감사함으로 받으면김요한 목사2018.11.18416
920주의 장막에 머무는 자김요한 목사2018.11.11357
919보리가 한 에바쯤 되는지라김요한 목사2018.11.04335
918하나님을 본받는 자김요한 목사2018.10.29345
917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김요한 목사2018.10.21373
>> 나의 잃은 양김요한 목사2018.10.14316
915회막을 향하여 사방으로 치라김요한 목사2018.10.07360